아산시, 중국인 유학생 전원 격리관리 해제 - 온양뉴스
기사최종편집일: 2020-04-04 17:07:14
  • HOME
  • 즐겨찾기추가
  • 시작페이지로
모바일보기
회원가입 로그인
2020년04월04일sat
뉴스홈 > 사회경제뉴스 > 사회
2020년03월13일 17시59분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아산시(시장 오세현)는 코로나19 관련, 집중 관리를 받았던 관내 대학교 중국인 유학생 전원이 ‘무증상’으로 나타나 전원 관리 해제됐다고 3월 13일 밝혔다.

아산시 관내 대학의 중국인 유학생 수는 총 1,075명으로, 이 가운데 겨울 방학을 고향에서 보내고 입국한 307명이 중점 관리대상이었다.

학교별로는 △선문대 49명 △순천향대 176명 △호서대(아산캠퍼스) 82명(학교밖 거주 25명) 등이다.

관내 대학들은 그동안 입국하는 중국인 유학생 전원을 공항에서 대학교 기숙사 또는 개인 숙소까지 차량으로 수송해 1인1실 상태로 14일간 격리 관리해 왔다.

307명 모두 발열 등 이상 증상이 없어 3월 11일자로 전원 격리 관리에서 해제됐다.

시와 대학들은 앞으로도 후속 조치를 통해 유학생들을 안전하게 관리할 방침이다.

관리 해제 시점 이후 1주일간 1일 1회 발열 여부를 체크하고, 마스크 착용 의무 및 외출 자제 등을 당부할 예정이다.

또한 코로나 19가 세계적으로 확산됨에 따라 선문대는 기타 국적 유학생도 입국 후 14일간 1일 2회 발열체크, 마스크 착용 의무화, 단체급식 금지, 외출 금지 등 집중 관리할 계획이다.

그동안 아산시는 선문대, 순천향대, 호서대 총3개 대학교와 중국인 유학생을 대상으로 촘촘한 ‘이중 안전망’을 구축해 코로나19 예방에 총력을 기울였다.

시 보건소-대학교 보건진료소, 시 교육전담부서-대학교 국제담당부서 지원팀으로 24시간 핫라인을 구축해 긴밀하게 코로나19에 대응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19가 종식될 때까지 각 대학들과 유학생 관리 상황을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하고 협력관계를 유지하겠다”고 말했다.

올려 0 내려 0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온양뉴스 (-)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사회섹션 목록으로
충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 콘텐츠 입주기업 모집 (2020-03-15 18:07:11)
신도·교육생 등 1,010명, 유증상자 전원 ‘음성’ 판정 (2020-03-13 17:56:16)


현재 회원님의 레벨로는 알립니다 게시판리스팅 권한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제호]: 온양뉴스 [주소]: 충남 아산시 온양역길 120 (온천동) [등록번호]: 충남 아00211 [등록일]: 2013. 12. 02.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이충경 [발행소전화]041-532-7979 [핸드폰]010-5457-2937 [전자우편]asanpower@naver.com
[사업자등록번호] 312-01-11426 [계좌번호] 351-0662-6070-73 (농협/온양뉴스)
온양뉴스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c) 2020 Ver5.3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