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도·교육생 등 1,010명, 유증상자 전원 ‘음성’ 판정 - 온양뉴스
기사최종편집일: 2020-07-07 17:39:21
  • HOME
  • 즐겨찾기추가
  • 시작페이지로
모바일보기
회원가입 로그인
2020년07월11일sat
뉴스홈 > 사회경제뉴스 > 사회
2020년03월13일 17시56분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아산시, 코로나19 신천지 고위험군 전수조사 결과 ‘안전’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아산시(시장 오세현)는 코로나19 바이러스감염증 고위험군인 관내 신천지 신도·교육생 등 1,010명에 대한 전수조사를 완료했다고 3월 13일 밝혔다.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시가 지난 2월 27일부터 전날까지 신천지 신도·교육생 등 1,010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전수조사에서 ▲무증상자 972명 ▲ 발열·기침 등 유증상자 38명으로 집계됐다.

시는 유증상자 38명 중 관내 거주하는 35명에 대한 검체를 채취, 의뢰한 검사에서 전원 ‘음성’ 판정을 받았다. 3명은 타·시도에 거주하고 있어 해당 지자체에 정보를 이관한 상태다.

이와 별도로 시는 요양병원, 노인·요양시설 종사자, 간병인 등 코로나19 감염 고위험 직업군 5명에 대해서도 검체 검사를 실시했다. 이들 역시 전원 ‘음성’ 판정이 나왔다.

시는 조만간 병원·어린이집·유치원 등 종사자 명단도 확보해 관리에 나설 계획이다.

이에 앞서 시는 신천지가 공개한 8개 시설과 추가로 확인된 3개 시설을 폐쇄 조치했다. 11개 시설에 대한 행정처분기간을 연장하는 한편, 일일점검을 통해 지속적으로 관리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감염 고위험군에 대한 철저한 관리를 통해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만전을 기하겠다”면서 “지역 확산을 최소화하기 위해 시민 모두 감염병 예방 수칙을 지켜주시고 사회적 거리두기 캠페인에 동참에 줄 것을 간곡히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올려 0 내려 0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온양뉴스 (-)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사회섹션 목록으로
아산시, 중국인 유학생 전원 격리관리 해제 (2020-03-13 17:59:46)
코로나 19, 시설 휴관에 따른 강사 긴급 생활비 지원 필요 (2020-03-12 17:03:29)


현재 회원님의 레벨로는 알립니다 게시판리스팅 권한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제호]: 온양뉴스 [주소]: 충남 아산시 온양역길 120 (온천동) [등록번호]: 충남 아00211 [등록일]: 2013. 12. 02.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이충경 [발행소전화]041-532-7979 [핸드폰]010-5457-2937 [전자우편]asanpower@naver.com
[사업자등록번호] 312-01-11426 [계좌번호] 351-0662-6070-73 (농협/온양뉴스)
온양뉴스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c) 2020 Ver5.3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