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로고

“아산역사박물관 건립 부지, 온양 원도심으로 와야한다”

아산시의회 천철호 의원, 5분 발언

온양뉴스 | 기사입력 2024/05/04 [20:12]

“아산역사박물관 건립 부지, 온양 원도심으로 와야한다”

아산시의회 천철호 의원, 5분 발언

온양뉴스 | 입력 : 2024/05/04 [20:12]

 

아산시의회 천철호 의원이 3일 제248회 아산시의회 임시회 제1차 본회의에서 아산역사박물관 건립 부지, 온양의 원도심으로 와야한다를 주제로 5분 자유발언을 하였다.

 

천철호 의원은 아산시가 보유한 다양한 문화재와 역사적 유적지를 적절히 활용하지 못하고 있다고 지적하며 아산시가 가진 풍부한 역사와 문화 자원을 바탕으로 새로운 스토리텔링을 통해 관광객을 유치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천 의원은 세종대왕-온양온천, 이순신-현충사, 장영실-장영실과학관, 맹사성-고불맹사성기념관 등 조선시대 인물 여행을 통한 관광 활성화를 제안하며” “봉곡사, 공세리성당, 외암민속마을, 피나클랜드, 세계 꽃 식물원, 신정호 등 관광지와 함께 어우러져 강력한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다고 말했다.

 

이어 아산역사박물관의 적합한 장소로 온양의 원도심을 제안하며그 이유는 온양의 역사적 중심지이자 문화유산이 풍부한 곳으로 역사박물관이 건립되면 교통의 요지로서 30분 이내에 주요 문화재와 관광지를 방문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마지막으로 아산의 역사를 알리고 관광 활성화를 위해 온양의 옛 중심지에 역사박물관 건립을 적극적으로 검토해야 한다며 이를 통해 관광도시의 부흥과 함께 아산시민에게 자부심과 긍지를 심어줄 수 있다고 강조하며 이날 5분 자유발언을 마무리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메인사진
아산시, 7월1일부터 지역서점 캐시백 지원사업 시행
1/5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