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로고

케이(K)-컬처 새 관광모델 구축 속도

서천 문헌사색원 6월 1단계 준공…9개 착공·8개 실시설계 추진

온양뉴스 | 기사입력 2024/03/05 [19:17]

케이(K)-컬처 새 관광모델 구축 속도

서천 문헌사색원 6월 1단계 준공…9개 착공·8개 실시설계 추진

온양뉴스 | 입력 : 2024/03/05 [19:17]

▲ 서천 문헌사색원     ©

 

‘케이(K)-컬처’의 새로운 관광 모델 구축을 위한 ‘충청유교문화권 광역관광개발사업’ 추진에 속도가 붙고 있다.

4일 도에 따르면, 충청유교문화권 광역관광개발사업은 문화체육관광부 국가계획으로, 충청권 4개 시도가 참여해 34개 사업에 7151억 원(국비 50%)을 투입하는 대규모 관광 개발 프로젝트다.

충청유교문화권의 가치를 재조명하고, 충청기호유교에 대한 문화·관광 자원화로 균형발전과 지역경제 발전을 도모하기 위해 오는 2028년까지 10년 동안 추진한다.

도는 15개 시군 17개 사업에 2876억 원을 투입, 유교정신의 역사·문화적인 가치를 발굴·보전·재조명하고, 관광 인프라와 콘텐츠 확충을 추진 중이다.

17개 사업 가운데 공사를 진행 중인 사업은 △당진 여민동락 역사누리 △홍성 홍주천년 양반마을 △서천 문헌사색원 △공주 충청감영 상생마을 △보령 토정비결 체험관 △태안 사신들의 바다순례길 △청양 선비충의문화관 △예산 추사서예 창의마을 △천안 담헌천문 달빛마당 등 9개다.

당진 면천군수를 지낸 연암 박지원의 애민정신과 여민동락 정신을 구현하고, 면천읍성의 유교역사문화유산 관광 자원화를 위한 여민동락 역사누리 사업은 유교문화테마길 조성과 성안마을 기반조성 공사를 준공하고, 올해 성안마을 저잣거리 조성과 애민관·칠사고 교육관 등 관아시설 복원 공사를 실시한다.

여민동락 역사누리 조성 투입 사업비는 총 188억 3400만 원이다.

홍성 홍주천년 양반마을 조성 사업은 홍성읍 오관리 일원에 191억 8400만 원을 투입, 전통 양반문화 체험 공간과 양반 생활 체험 거리 등을 조성하는 내용이다.

전통 양반문화 체험 공간 문은 다음 달 운영 프로그램 용역 완료와 함께 열고, 전통 양반생활 체험 거리 조성은 2026년부터 2년 동안 추진할 계획이다.

서천군 기산면 영모리 일원 문헌사색원은 목은학당수련관과 공원 등을 조성하는 사업으로 총 144억 2300만 원을 투입해 오는 6월 1차 공사를 준공하고, 내년 2차 공사를 마칠 예정이다.

충청감영 상생마을 조성은 공주시 웅진동 일원에 90억 4100만 원을 투입해 교육 체험관과 감영 체험관, 유교문화 체험관 등의 시설을 건립하는 사업으로, 연내 공사를 완료한다.

보령시 청라면 장산리 일원에 134억 7500만 원을 투입해 건립하는 토정비결 체험관은 내년 5월 공사를 준공하고, 태안군 근흥면 신진도리와 마도 일원에 188억 8000만 원을 투입해 조성하는 태안 바다순례길은 연내 안흥정 재현과 사신들의 정원 공사를 완료하고, 내년 한중교류 체험관 공사를 추진한다.

천안시 동남구 수신면 장산리 일원에 조성 중인 담헌천문 달빛마당은 연내 준공을 목표로, 청양 선비충의 문화관과 예산 추사서예 창의마을은 내년 말 모든 공사 완료를 목표로 사업 추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사업비는 천안 52억 4600만 원, 청양 142억 2500만 원, 예산 175억 7700만 원 등이다.

사업 실시설계와 계획 변경 등을 준비 중인 8개 사업은 △계룡 사계문화 체험관 △부여 금강누정 선유길 △논산 대동누리 청년군자마당 △서산 밤하늘 산책원 △천안 암행어사 출두야 △아산 외암마을 인문학서당 △아산 백의종군로 통곡의 집 △금산 한의약령마을 등이다.

도는 이달부터 국비 집행률 제고를 위해 시군 현장 점검을 중점 실시하고, 내년 135억 원 이상의 국비 확보를 위해 행정력을 집중할 방침이다.

도 관계자는 “유교문화는 전쟁과 혐오, 편견 등으로 황폐화 되고 있는 오늘날의 세계에서 국경을 초월해 추구해야 할 인류애와 모든 세대가 공감할 수 있는 보편적인 가치를 담고 있다”라며 “기호유학의 본향인 충남이 케이(K)-유교문화의 세계화 거점으로 발돋움 할 수 있도록 충청유교문화권 광역관광개발사업 추진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메인사진
아산시, 7월1일부터 지역서점 캐시백 지원사업 시행
1/5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