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로고

아산 차량용 반도체 종합지원센터, 행안부 중투심 통과

국내 최초 차량용 반도체 센터… 자동차 산업 부문 선도 기대

온양뉴스 | 기사입력 2022/11/04 [18:03]

아산 차량용 반도체 종합지원센터, 행안부 중투심 통과

국내 최초 차량용 반도체 센터… 자동차 산업 부문 선도 기대

온양뉴스 | 입력 : 2022/11/04 [18:03]

 

▲ 차량용 반도체 종합지원센터 조감도     ©

 

아산시(시장 박경귀) 차량용 반도체 종합지원센터 건립사업이 행정안전부 지방재정 중앙투자심사를 통과해 사업 추진에 탄력을 받게 됐다고 4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차량용 반도체 종합지원센터 건립사업이 최근 행정안전부 중앙투자심사를 조건부로 통과했다.

 

중앙투자심사는 지자체 주요 투자사업의 타당성을 사전에 검증하고 무분별한 투자를 방지해 생산적으로 재정을 운영하기 위한 행정절차로, 시는 지난 5월 산업통상자원부 공모사업 선정(국비 100)에 이은 이번 중투심 통과로 센터 건립을 위한 사전 행정절차를 마무리할 수 있게 됐다.

 

차량용 반도체 종합지원센터 건립은 미래차 핵심 부품인 반도체에 대한 시험·인증·평가를 지원해 국내 반도체 기술의 자립화 기반을 마련하기 위해 추진 중인 사업으로, 수급 안정과 수출증대, 고용 창출 등을 이끌며 국내 자동차 산업을 선도할 것으로 기대된다.

 

시는 총사업비 399억원(국비 100, 도비 115억 포함)을 투입해 배방읍 천안아산 KTX역 인근에 부지면적 5696.3, 연면적 4000에 지하 1, 지상 4층 규모로 센터 건립을 추진 중이다.

 

박경귀 아산시장은 아산시에 국내 최초 차량용 반도체 관련 센터가 건립되는 것에 대해 뜻깊게 생각한다아산이 미래차 산업의 중심도시로 성장할 수 있도록 행정·재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그동안 자동차 산업의 미래차로의 체질 개선을 위해 노력한 결과 2020년 과기부 강소연구개발특구 지정 2021년 자율셔틀 인포테인먼트 기술개발 및 서비스 실증사업 선정 2022년 자동차용 반도체 신뢰성·기능 안전 신뢰성 기반 구축사업 선정 등 미래차 산업 선도를 위한 준비를 마쳤으며, 산업부·충남도와 함께 자율주행 전용테스트베드 구축사업을 기획 추진하고, 차량용반도체 혁신생태계 구축사업 고도화도 지속할 방침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제1회 신정호 아트밸리 페스티벌: 100인 100색전’ 개최
1/7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