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로고

충남아산FC 유강현, ‘득점왕&BEST11’ 2관왕 영예

온양뉴스 | 기사입력 2022/10/26 [17:18]

충남아산FC 유강현, ‘득점왕&BEST11’ 2관왕 영예

온양뉴스 | 입력 : 2022/10/26 [17:18]

 

충남아산FC 유강현이 K리그2 2관왕에 올랐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지난 24일 오후 4시 서울 양재동에 위치한 더케이호텔에서 하나원큐 K리그 2022 대상 시상식을 개최했다.

 

K리그2 득점왕은 유강현의 몫이었다. 올 시즌 40경기에 나서 ‘19득점을 기록했다. 4245라운드 김포전에서 자신의 K리그 데뷔골에 이은 2호골을 성공시킨 뒤 꾸준히 득점포를 가동했다.

 

개인 커리어와 함께 구단의 역사도 써 내려갔다. 25라운드 안양전에서 리그 10호골을 터뜨리며 두 자릿수 득점에 성공했고 105일 열린 29라운드 순연 경기인 서울이랜드전에서 19호골을 성공시키며 득점왕 자리를 굳혔다. 충남아산 소속 선수 단일 시즌 첫 두 자릿수 득점 및 득점왕은 유강현의 이름으로 남겨졌다.

 

득점왕에 이어 베스트11 공격수 부문에도 선정되는 영광을 안았다. 특히, 투표 결과 유강현은 감독 11명 중 9, 주장 11명 중 9, 미디어 99표 중 78표를 얻는 압도적인 지지를 받으며 명실상부 올 시즌 K리그2 최고의 공격수임을 증명했다.

 

2관왕에 오른 유강현은 멋진 자리에서 멋진 상을 받게 되어 영광이다. 많은 분들의 도움이 있었기에 가능했던 한 시즌이었다. 부족함에도 절 믿어주신 박동혁 감독님 및 코칭스태프와 함께 땀을 흘린 동료 선수들과 함께할 수 있어서 영광이었다. 구단 관계자 및 서포터즈 아르마다를 비롯한 팬분들과 사랑하는 가족에게도 감사함을 전하고 싶다. 앞으로도 계속 발전하는 선수가 되겠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제1회 신정호 아트밸리 페스티벌: 100인 100색전’ 개최
1/7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