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로고

아산시민 27.6% "만성질환”

온양뉴스 | 기사입력 2022/10/18 [17:32]

아산시민 27.6% "만성질환”

온양뉴스 | 입력 : 2022/10/18 [17:32]

 

아산시민의 27.6%가 고혈압·당뇨·고지혈증 등 만성질환 약물을 1종류 이상 복용하고 있다는 통계가 나왔다.

 

18일 아산시 보건소(소장 구본조)는 지난 202111월부터 20229월까지 국민건강보험공단이 아산시민 피보험자 및 피부양자 3634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건강검진 결과 통계를 조사해 전체 검사자 중 27.6%(8,472)가 고혈압, 당뇨, 고지혈증 등 만성질환 약물을 한 종류 이상 복용하고 있다고 밝혔다.

 

만성질환 약물 복용자 중 한 종류의 약물만 복용하고 있는 사람은 전체의 11.8%(3,624)였으며, 두 종류의 약물을 복용하고 있는 사람은 전체의 9.6%(2,096)였다. 세 종류의 만성질환 약물을 모두 복용하고 있는 사람은 579명으로 전체의 1.9%를 차지했다.

 

만성질환 진단 경험이 없는 22,162명 중 3,889(17.5%)은 주기적 검사와 예방을 통한 지속적인 건강생활실천이 필요한 만성질환 고위험군으로 확인됐다.

 

아산시보건소는 만성질환을 이미 앓고 있거나, 위험을 안고 있는 시민의 수가 적지 않다고 보고, 만성질환 고위험군 대상자에게 제공하는 개인 상담과 영양교육을 더 적극적으로 홍보할 예정이다.

 

보건소 관계자는 만성질환은 건강생활 실천을 통해 지속적으로 관리해야 하는 질병인 만큼, 전문적인 상담과 교육을 받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면서 아산시 보건소는 고위험군에 속한 시민들을 대상으로 전화상담, 문자 발송 등을 연중 실시하고 있으며, 상담과 교육이 필요한 시민들에게 지속적으로 만성질환 예방을 위한 개인 상담과 영양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시민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기다리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제1회 신정호 아트밸리 페스티벌: 100인 100색전’ 개최
1/7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