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로고

박경귀 아산시장, ‘전국평생학습도시협의회 충남·세종권역 대표’ 선출

온양뉴스 | 기사입력 2022/08/19 [17:15]

박경귀 아산시장, ‘전국평생학습도시협의회 충남·세종권역 대표’ 선출

온양뉴스 | 입력 : 2022/08/19 [17:15]

 

박경귀 아산시장이 19일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열린 전국평생학습도시협의회 임시총회에서 충남세종권역 대표로 선출됐다.

 

임시총회는 박경귀 시장을 비롯한 협의회 임원 도시 단체장, 김신일 전 교육부 총리, 김유열 EBS 한국교육방송공사 사장, 자문위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전국평생학습도시협의회는 평생학습도시 간 건전한 발전을 위해 상호 공유와 협력을 목적으로 2004년 설립됐으며, 교육부에서 평생학습도시로 선정한 전국 190개의 지방자치단체와 75개 교육지원청의 장으로 구성돼 있다.

 

이날 총회에서 박 시장은 “4차 산업혁명시대 도래 등 급속도로 변해가는 시대 흐름 속에서 학교 교육만으로 평생 필요한 지식을 모두 습득하는 것은 불가능하다면서 사회 변화 속도가 빨라질수록 평생에 걸친 교육, 평생학습의 중요성은 더더욱 강조될 수밖에 없다고 말했다.

 

이어 하지만 현재의 평생교육은 어르신 교육에 집중돼 취미 활동 지원 등에 치중된 것이 안타깝다면서 고령화가 가속화되고 있는 만큼 시민들이 중년 이후 새로운 영역에 도전할 수 있도록 우리 평생학습도시들도 중년 대상 평생교육, 평생학습을 준비해야 할 때라고 강조했다.

 

박경귀 시장은 성공적인 사업추진과 전 국민 평생학습 문화 확산 정착을 위해서는 평생학습도시 간 유기적 협력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강조하며 충남·세종권역 대표로서 충청남도 13개 시군과 세종시의 소통과 협력, 상생 발전과 성장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아산시는 2006년 처음 평생학습도시로 지정된 이후 2021년 평생학습도시 재지정 및 장애인 평생학습도시로 선정됐다.

 

시는 평생학습관 및 권역별 평생교육원 운영, 찾아가는 평생학습 서비스를 통해 시민 누구나 원하는 학습을 즐길 수 있는 평생학습 환경을 조성하고 있으며, 2025년까지 17개 전 읍면동에 평생학습센터를 구축해 근거리 평생학습 기반을 강화할 계획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아산시, 외암마을저잣거리 ‘짚풀공예 명인 초대 전시’ 개최
1/6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