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로고

문화재청, 제4대 무형문화재위원회 위원·전문위원 위촉

위원장에 김영운(국립국악원 원장) 선출

온양뉴스 | 기사입력 2022/06/14 [18:36]

문화재청, 제4대 무형문화재위원회 위원·전문위원 위촉

위원장에 김영운(국립국악원 원장) 선출

온양뉴스 | 입력 : 2022/06/14 [18:36]

▲ 사진제공 문화재청     ©

 

문화재청(청장 최응천)은 무형문화재 보전·진흥에 관한 사항을 조사·심의하게 될 제4대 무형문화재위원회(위원 26명, 전문위원 38명)를 구성해 6월 14일 오후 2시 ‘국립고궁박물관’(서울 종로구)에서 위촉식을 개최하고 위원장을 선출하였다. 위원들의 임기는 2년(2022.6.14.~2024.6.13.)이며, 위원장으로는 김영운 위원이 선출되었다.

  * 위 원 장: 김영운(金英云, 국립국악원 원장)
  * 부위원장: 김삼기(전 문화재청 과장), 김종대(국립민속박물관 관장)
   
  무형문화재에 대한 탁월한 식견을 갖춘 전문가들로 구성된 이번 무형문화재위원회는 여성위원 13명(50%), 비수도권 활동 위원 13명(50%)을 위촉하여 양성 평등과 지역 안배 등을 고려했고, 무형문화재의 특성을 반영한 분과별 위원회를 구성하여 위원회 운영의 효율성을 높이고자 하였다. 위원들은 앞으로 2년간 전문성과 식견을 바탕으로 해당 분야의 무형문화재 정책 관련 사항을 심의하게 된다.

  2016년 출범한 무형문화재위원회는 무형문화재 정책, 국가무형문화재 종목 지정 및 해제, 보유단체‧보유자‧전승교육사의 인정과 해제 등 무형문화재와 관련된 주요 사항을 심의하는 기능을 가진 문화재청의 자문기구(비상근)이다.


  문화재청은 분야 간 연계와 협력의 필요성이 높은 무형문화재 정책의 특수성을 고려하여 회의별 주요 안건과 필요에 따라 관련 분야 전문가와 이해관계자의 의견 청취 기회를 확대해 위원회를 효율적으로 운영할 것이라고 밝혔다ㅣ.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아산시, 외암마을저잣거리 ‘짚풀공예 명인 초대 전시’ 개최
1/6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