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로고

4월부터 2022년 출생아에 ‘첫만남이용권’ 200만 원 지급

온양뉴스 | 기사입력 2022/04/02 [16:55]

4월부터 2022년 출생아에 ‘첫만남이용권’ 200만 원 지급

온양뉴스 | 입력 : 2022/04/02 [16:55]

 

아산시가 2022년 출생아부터 1인당 200만 원을 지급하는 첫만남이용권41일부터 순차 지급한다.

 

첫만남이용권은 생애 초기 아동 양육에 따른 가정의 경제적 부담을 경감하고 사회 및 국가책임을 강화하기 위해 정부가 신설 추진하는 사업이다.

 

첫만남이용권은 출생아당 200만 원을 국민행복카드(바우처)로 지급하며, 유흥업소레저업종사행업종면세점 등을 제외한 전 업종(온라인 구매 포함)에서 사용할 수 있다.

 

지원 대상은 202211일 이후 출생아부터 출생순위와 상관없이 출생신고 후 정상적으로 주민등록번호를 부여받은 아동이며, 신청은 출생아 주민등록상 주소지 읍면동 행정복지센터 방문 또는 온라인(복지로 또는 정부24)을 통해 할 수 있다.

 

, 지급된 포인트는 아동 출생일(주민등록일)로부터 1년간 사용 가능하고 사용기간 내 사용하지 않은 포인트는 사용종료일 후 자동 소멸된다.

 

고분자 여성복지과장은 기존 시책사업인 출산장려금과 함께 지급되는 첫만남이용권이 출산가정의 양육에 따른 경제적 부담경감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앞으로 다양한 출산시책을 발굴해 저출산 극복에 대응하며 아이 낳고 키우기 좋은 아산시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아산시는 저출산 극복을 위해 출생순위별로 첫째 30만 원, 둘째 50만 원, 셋째 100만 원, 넷째 이상 200만 원의 출산장려금을 지급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제1회 신정호 아트밸리 페스티벌: 100인 100색전’ 개최
1/7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