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로고

아산시, 우범지역 CCTV 205대 확대 설치

온양뉴스 | 기사입력 2022/01/17 [19:19]

아산시, 우범지역 CCTV 205대 확대 설치

온양뉴스 | 입력 : 2022/01/17 [19:19]

 

 

아산시가 지역사회 안전망 보완을 위해 2022년 상반기 내에 관내 우범지역 123개소에 205대의 CCTV를 설치한다고 17일 밝혔다. 효율적인 CCTV 활용을 위한 스마트 선별 시스템 구축 사업과 초중고 CCTV 연계 사업도 지속 추진된다.

 

시는 102000만원을 들여 2022년 상반기까지 123개소에 205대의 방범 CCTV를 신규 설치하거나 성능개선(교체) 하기로 했다. 설치 장소는 아산경찰서와 읍면동과 협의를 거쳐 추천받은 우범지대를 우선으로 선정했다.

 

202112월 기준 아산시 관내에 설치된 방범 CCTV2596대로, 2022년 상반기 145대가 추가 설치되면 관내 설치되는 방범 CCTV2741대가 된다.

 

갈수록 늘어나는 CCTV의 효율적인 활용 및 감시를 위해 도입된 A.I.(인공지능)를 활용한 스마트 선별 시스템 구축에도 48000만원이 추가 투입된다.

 

A.I.는 사람, 차량 등 객체의 움직임을 인식하고 분석해 쓰러짐, 폭행, 배회 등 특정 이벤트를 확인하는 지능형 시스템으로, 위험 상황이 발생하는 즉시 관제요원에게 알려 실시간 대응력을 높여준다. 한정된 인력으로 갈수록 늘어나는 CCTV를 모두 실시간 감시하기 어려운 만큼 사각지대를 줄여 CCTV의 효율성을 높여준다는 장점도 있다.

 

20203개년 3단계 진행을 목표로 시작된 아산시의 스마트 선별 관제시스템 구축사업에는 20212단계까지 7500만원이 투입됐으며, 202248000만원이 투입되는 3단계 사업까지 마치면 1000대의 지능형 CCTV가 아산시의 안전을 실시간 감시하게 된다.

 

, 관내 초중고 CCTV를 도시통합운영센터로 연계하는 사업도 지속 추진된다.

 

20217개 학교 CCTV가 도시통합운영센터에 연결됐으며, 2022년에는 해당 사업을 신청한 관내 10개 학교 CCTV가 추가 연계된다. 시는 학교 주변 CCTV가 도시통합운영센터로 연계되면 실시간 감시가 가능해 학교 주변에서 일어날 수 있는 학교폭력, 화재, 시설물 파손 등의 위험 상황을 좀 더 효율적으로 감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오세현 아산시장은 “CCTV를 활용한 지역사회 안전망 구축은 이제 선택이 아닌 필수라면서 앞으로도 아산시 경찰서, 교육청, 읍면동 등 현장의 요구를 우선으로 CCTV를 확대 설치하고 효율적으로 활용할 수 있는 방안을 지속적으로 강구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창덕궁 옥류천 청의정에서 모내기 행사 개최
1/18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