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로고

아산시, 대형폐기물 관리 플랫폼 ‘빼기’ 업무 협약 체결

AI기반 스마트폰 앱 ‘빼기‘ 이용, 대형폐기물 간편 배출 서비스 도입

온양뉴스 | 기사입력 2021/11/29 [17:55]

아산시, 대형폐기물 관리 플랫폼 ‘빼기’ 업무 협약 체결

AI기반 스마트폰 앱 ‘빼기‘ 이용, 대형폐기물 간편 배출 서비스 도입

온양뉴스 | 입력 : 2021/11/29 [17:55]

 

아산시(시장 오세현)같다(대표이사 고재성)와 국내 최초 인공지능 대형폐기물 배출 서비스 빼기도입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내년 1월부터 대형폐기물 간편 배출 서비스를 도입한다고 밝혔다.

 

같다에서 운영하는 빼기는 행정안전부에서 공식 발표한 대형폐기물 배출 서비스로 기존 배출 방식의 번거로움을 해소하는 편리한 사용법을 바탕으로 점차 가입자를 늘리며 국내 최대 서비스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빼기앱을 이용하면 전화로 신고하거나 신고필증을 프린트해 부착하는 기존 방식과 달리 모바일 앱을 통해 사진 한 장으로 배출 신고에서 수수료 결제까지 비대면으로 간편하게 이용할 수 있다.

 

스마트폰 플레이스토어(Android)’앱스토어(iOS)’에서 빼기앱을 내려받아 배출장소를 입력하고 품목을 촬영해 올리면 사물 인식 AI 기능을 통해 견적을 미리 산출해 결제할 수 있다. 별도의 프린트된 필증 없이 결제 후 생성되는 배출 번호를 폐기물에 적으면 수거업체에서 등록된 사진 확인 후 수거한다.

 

이 밖에도 무거운 폐기물 운반이 어려운 1인 가구와 노년층 등을 위한 운송 서비스 내려드림’, 지역 소상공인, 중고 업체와의 협업을 통한 생활밀착형 재활용 중고 거래 서비스 중고매입빼기앱을 통해 함께 이용할 수 있어 아산시민들이 다양한 방법으로 대형폐기물을 처리할 수 있게 된다.

 

고재성 대표이사는 시민들이 폐기물을 편리하고 올바르게 배출할 수 있도록 수거와 관리를 보다 효율적으로 운영할 수 있는 시스템을 제공하고, 빼기 플랫폼만의 자원순환 캠페인을 실천해 아산시의 탄소배출 절감에 도움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오세현 시장은 이번 협약이 폐기물 배출의 시민 편의 증진과 자원순환 문화 확산에 큰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내년 1월 도입에 차질이 없도록 철저히 준비하고, 지속해서 보완 발전시켜 청소행정 서비스 질을 향상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전시]홍영인 '우리는 어디에'
1/8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