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로고

아산시, 관내 국가도로망 확충에 행정력 집중

국도39호(유곡~역촌), 국지도70호(음봉~성환) 확장 국가계획 반영 노력

온양뉴스 | 기사입력 2021/06/25 [15:57]

아산시, 관내 국가도로망 확충에 행정력 집중

국도39호(유곡~역촌), 국지도70호(음봉~성환) 확장 국가계획 반영 노력

온양뉴스 | 입력 : 2021/06/25 [15:57]

 

 

 

25일 아산시에 따르면 국토교통부에서 수립 중인 제5차 국도·국지도 5개년계획에 ‘국도39호선(유곡~역촌)확포장공사’와 ‘국지도70호선(음봉~성환)확포장공사’를 반영하기 위해 전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밝혔다.시는 ‘국도39호선(유곡~역촌)확포장공사’와 ‘국지도70호선(음봉~성환)확포장공사’를 추진하기 위해 2017년 12월 국가도로 계획 반영을 건의한 결과, 2020년 1월 제5차 국도·국지도 5개년 계획 일괄예비타당성조사 대상지로 선정됐으며, 같은 해 5월부터 현재까지 국토교통부 및 유관기관을 방문하여 사업 필요성에 대한 설명 등 수차례에 걸쳐 예비타당성조사 통과를 위한 회의 및 자료 수집·제출 등 행정력을 집중하고 있다.국도39호선(유곡~역촌)확포장공사는 총사업비 630억원을 투입해 송악면 유곡리에서 송악면 역촌리까지 3.98km구간을 현재 2차로에서 4차로로 확장하는 사업으로, 선형이 불량하고 폭이 협소하여 교통사고 위험이 높은 지역이며 유구IC 연결기능 저하로 4차로 확포장이 절실히 요구되는 실정이다.

또한, 국지도70호선(음봉~성환)확포장공사는 총사업비 1,047억원을 투입해 음봉면 원남리~천안시 성환읍 메주리까지 9.33km구간을 현재 2차로에서 4차로로 확장하는 사업으로, 전국 최대 규모의 아산 탕정 디스플레이시티 일반산업단지와 아산 신도시 등으로 인한 물류수송 및 교통수요 폭증에 대응하기 위하여 도로 확장이 절실히 요구되는 구간이다.오세현 아산시장은 “‘국도39호선(유곡~역촌)확포장공사’와 ‘국지도70호선(음봉~성환)확포장공사’는 아산시의 교통혼잡 해소뿐만 아니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꼭 필요한 사업으로, 그동안 국가계획 반영을 위해 수차례에 걸친 관계기관 협의와 사업 필요성에 대한 설명에 노력을 기울여 왔다”며 “제5차 국도·국지도 5개년 계획에 반영될 수 있도록 마지막까지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국토부에서 수립 중인 제5차 국도·국지도 5개년 계획은 현재 기획재정부에서 일괄예타 종합평가가 오는 7월 초 계획 중이며 7월말경 최종 확정·고시될 예정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아산시 지역공동체 일자리사업 참여자 ‘전국짚풀공예대전’ 입상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